상악동거상술 잇몸뼈이식을 함께 하는 이유

 

 

평균기대 수명이 증가하면서 건강한 치아를 오랫동안 유지하는것은

경제적, 시간적으로도 긍정적인 영향을 주게 되는데 평소 치아관리를 잘 못해

치과치료를 미루다 치아가 손상되어 발치까지 이어지는 경우가 적지 않습니다.

 

그리고 식습관의 변화로 치아질환 환자 비율증가로 인해 임플란트를 찾는

환자 비율은 점차 증가하고 있습니다.

 

 

 

임플란트 특징은?

 

임플란트는 치아가 빠진 잇몸뼈 즉, 치조골에 구멍을 뚫은후 픽스처라는 금속이

뼈와 잘붙는 특징을 활용해 식립해 고정시켜 기존 자연치아의 치아뿌리 역활을하는

인공치근을 만들어 주어 뼈와 완전히 결합해서 고정되면 치아 형태의 보철물을

연결하는 형태 입니다.

 

따라서 단단힌 치조골이 임플란트를 지탱해주고 있어서 저작력이 자연치아의 80%

수준으로 치아역활을 할수 있으며 식립한 인공치근으로 인해 뼈흡수를 최소화 하여

반영구적으로 오래 사용할수 있습니다.

 

따라서 임플란트를 성공적으로 만들어 주기 위해서는 여러가지 조건이 부합되어야하는데

그중 가장 중요한 부분이 바로 치조골 상태 입니다.

 

 

 

치조골 상태가 임플란트를 진행하는데 중요한 이유는?

 

치조골은 임플란트를 제대로 식립되는 지반역활을 하게 되는데 치조골이 약한 상태에

임플란트를 식립하면 안정적인 고정력을 가질수 없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치조골이 약한 환자의 경우 그대로 진행하기에 임플란트 자체가 힘들기때문에

뼈를 보강하는 뼈이식과정이 필요합니다.

 

그중 치아구조상 잇몸뼈가 얇은 상악동과 인접한 치아의 경우 뼈이식을 함께 병행해야

하는 확률이 높습니다.

 

 

상악동거상술 임플란트 수술은 어떻게 진행되는지?

 

상악동거상술은 윗니 어금니 상부에 위치한 상악동이라는 빈공간에 위치한 치아에

임플란트를 식립하는 수술입니다.

 

상악동거상술을 위해서 뼈를 이식해야 하는데 공간을 만들기 위해서는 상악동을

위로 들어올려 확보된 공간에 뼈를 이식후 임플란트를 식립하게 됩니다.

 

 

상악동거상술이 까다로운 이유는 상악동 자체가 워낙 얇고 예민하여

상악동을 위로 들어올리는 과정에서 점막이 찢어지거나 임플란트가 불안착되어

인공치근이 상악동 내부로 빠질수 있어서 의료진의 매우 고난도 수술 임상경험과

집도능력이 뒷받침되어야 하겠습니다.

 

 

 

상악동거상술과 같은 어려운 수술을 받아야 한다면 치과선택의 핵심은?

 

우선 정밀진단을 위한 시설과 장비, 검증된 제조사의 정품재료사용, 개인맞춤형 

보철물기공시설등은  물론이고 이를 제대로 활용할수 있는 숙련되고 임상경험 풍부한 

의료진 상주 여부 입니다.

특히 임플란트는 오랜 수련과 다양한 임상경험이 풍부한 진료라고 할수 있는데 최근
숙련도와 임상경험이 부족한 의사의 시술과 과잉진료로 피해보는 사례가 적지 않기 때문에
이부분을 꼼꼼히 체크할 필요가 있으며 가급적 한 장소에서 오랜기간 치과를 운영한곳인지 

알아보고  결정하는것이 좋습니다.

 

 

 

닥터뉴욕치과의 특별함

 

저희 닥터뉴욕치과는 한곳에서 10년이상 진료한 치과이기 때문에 무엇보다
과잉진료에 대한 걱정없이 사후관리까지 꾸준히 받을수 있는 치과 입니다.

그리고 저희 김태성 대표원장님은 25년의 치과의사 경력으로 뉴욕대 치과대학에서
임플란트전문의 과정 수료와 미국 치과의사 경력의 치의학박사 입니다.

무엇보다 15,000건 이상의 임플란트 임상경험을 갖추고 있어서 고난도 임플란트
수술도 실력을 인정받았습니다.

 

더불어 치과내 전문기공사가 상주하고 있어 의료진과 협진하여 생체 친화적인 지르코니아 

보철제작이 가능한 캐드캠이라는 최신의 보철기공하는시스템을 갖췄으며 국산임플란트 

오스템, 덴티움을 99만원이라는 임플란트가격으로 시술받을수 있습니다.

 

 

 

김태성 대표원장 경력

 

 

 

닥터뉴욕치과의 특화된 임플란트 시스템

 

drny.co.kr/02implant/s_1.php

 

닥터뉴욕치과 - 임플란트 - 닥터뉴욕 특화임플란트

 

drny.co.kr

 

블로그 이미지

닥터뉴욕치과

25년 이상경력 치의학 박사 김태성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