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플란트관리 시술이후 효과적으로 하는 방법에 대해

 

 

 

치아를 상실했을때 임플란트는 가장 많은 사람들이 찾는 대표적인 시술로

치의학기술의 발전으로 시술방법도 발전하고 있지만 시술이후 실패사례도 적지 않게

발생하고 있습니다.

 

 

임플란트가 실패하는 이유는?

 

임플란트는 잇몸뼈에 나사형태의 픽스처를 식립해 기존 자연치아의 치아뿌리 역활을 할수있도록

인공치근을 만들어 잇몸뼈와 붙을수 있도록 골유착 시켜 단단히 고정시킨후 치아형태의 보철물을

연결하는 방식으로 소실된 치아를 대체하게 됩니다.

 

 

특히 임플란트관리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으면 임플란트주위염이라는 부작용이 발생할수 있으며

부작용 사례중 적지않은 비율로 임플란트주위염으로 인해 재수술 받는것으로 알려져 있듯이

그만큼 임플란트관리 여부에 따라서 얼마나 오래 사용할수 있는지가 영향을 주고 있습니다.

 

 

임플란트관리는 어떻게 하면 좋은지?

 

우선 임플란트 시술이후 거즈를 1~2시간 물고 있어야 하며 가능한 침과 이물질을 뱉지 

말아야 하며 말을 하거나 식사를 하는것은 마취가 끝난후 하는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임플란트관리 소홀로 발생할수있은 대표적인 부작용인 임플란트주위염은

치석, 치태가 쌓이면서 임플란트를 감싸는 잇몸뼈에 염증을 일으켜 서서히 뼈가 녹는

증상으로 정기적으로 치과를 내원해 스케일링가 잇몸에 이상이 없는지 체크하는것이 좋습니다.

 

 

 

더불어 시술이후 임플란트가 흔들리거나 잇몸색이 변하고 피가나는 증상이 있다면

치과를 찾아 점검받는 임플란트관리가 필요합니다.

 

또한 시술이후 붓기와 통증이 수반되는데 이는 진통제를 복용하거나 찜질을 하면되고

상악동거상술을 받은 경우에는 몇칠간 코피가 날수 있지만 이는 2~3일 이후 없어지지만

장기적으로 코피가 난다면 별도의 조치를 받는것이 좋으며 최소 일주일동안

술과 담배를 피해야 상처가 아무는것을 방해하는것을 최소화 할수 있습니다.

 

 

임플란트 시술이후 사후관리를 안정적으로 받을수 있는 조건의 치과는?

 

최근 전문의 능력을 갖추지 못하고 무리하게 임플란트 진료를 진행하다
임플란트관련 의료분쟁 사례가 증가하고 있으며 치료도중 혹은 나중에 문제가 생겨
사후관리를 받아야 하는데 갑작스런은 폐업으로 다른 치과를 다시 알아봐야 하는
문제로 고통 받는 경우가 종종 발생하고 있습니다.

이와같은 피해를 최소화 하기 위해서는 사후관리를 지속적으로 받을수 있으면서
과잉진료에 대한 피해 예방을 위해 한 장소에서 지속적으로 오랫동안 운영되고있는
치과를 찾는것이 좋습니다.

무엇보다 아무리 최신의 장비를 갖추고 있다고 하더라도 의사의 능력이 받쳐주지
못하면 이것을 제대로 활용할수 없기 때문에 치과선택을 하는데 있어서
의료진의 경력을 반드시 체크하는 과정이 필요합니다.

 

 

닥터뉴욕치과의 특별함

 

강남 신사역 5번출구에 위치한 저희 닥터뉴욕치과는 한 곳에서 10년이상 환자를
진료한 치과이기 때문에 과잉진료에 대한 걱정없이 안심하고 의료서비스를 받으실수
있습니다.

25년 경력 김태성 대표원장님에게 진단부터 시술까지 받을수 있는 저희 치과의 대표원장님은
뉴욕대 치과대학에서 임플란트 전문의 과정과 임플란트 라이브서저리 활동을 하신
치의박사로 지금까지 15,000건 이상의 풍부한 임상경험을 바탕으로 고난도 임플란트 수술을
안심하고 받으실수 있습니다

 

또한 보다 완벽한 진료를 위해 정밀진단을 위한 최신의 디지털 진단장비 3D CT를
갖추고 있으며 개인 맞춤형 보철물 제작을 위해 치과내 자체기공실에서 CAD/CAM
장비를 활용하며 오랜 임상데이타를 바탕으로 안정성을 인정받은 
오스템, 덴티움 임플란트를 99만원 합리적인 비용으로 시술받으실수 있습니다.

 

 

 

김태성 대표원장 경력

 

 

 

닥터뉴욕치과의 특화된 임플란트 진료 시스템  

 

 

닥터뉴욕치과 온라인 상담 및 문의

 

drny.co.kr/02implant/s_7.php

 

닥터뉴욕치과 - 임플란트 - 임플란트 주의사항

 

drny.co.kr

 

블로그 이미지

닥터뉴욕치과

25년 이상경력 치의학 박사 김태성

댓글을 달아 주세요